엄앵란, 15일 서울대병원서 유방암 수술

KSTARS 기사입력 2016.01.13 07:40 PM
[사진]채널A '나는 몸신(神)이다' 방송화면 캡처
[사진]채널A '나는 몸신(神)이다' 방송화면 캡처

건강프로그램 녹화 중 유방암 확진 판정을 받은 배우 출신의 방송인 엄앵란(80)이 오는 15일 서울대병원에서 수술을 받는다.

엄앵란의 딸이자 매니저인 강수화 씨는 "오늘 오후 서울대병원에 입원할 예정"이라며 "다행히 종양이 크기가 크지 않고, 다른 부위로 전이되지 않아 부분 절제만으로 치료할 수 있다고 한다"고 13일 밝혔다.

지난해 6월 팔순을 맞은 엄앵란은 남편인 배우 강신성일과 '청바지 파티'를 열 정도로 건강한 모습을 보였다.

1956년 영화 '단종애사'로 데뷔한 엄앵란은 남편인 배우 강신성일과 함께 '맨발의 청춘' '동백 아가씨' '배신' '떠날 때는 말없이' 등 수많은 영화에 출연해 큰 인기를 누렸다.

Copyrights ⓒ KSTARS<저작권자 © KStar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종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