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에브리원 '툰드라쇼2’, 황석정·김원준·정시아 출연

KSTARS 기사입력 2016.01.26 07:29 PM
[사진]MBC에브리원 제공
[사진]MBC에브리원 제공
[사진]MBC에브리원 '툰드라쇼2' 출연하는 정시아·김원준
[사진]MBC에브리원 '툰드라쇼2' 출연하는 정시아·김원준

웹툰 작가가 직접 기획과 제작에 참여하는 MBC에브리원 '툰드라쇼'가 더 화려한 캐스팅으로 돌아왔다.

오는 28일 첫 방송되는 '툰드라쇼2'에서는 시즌1에서 화제를 모았던 '조선왕조실톡'(무적핑크)과 평균 조회수 100만뷰를 기록한 인기 웹툰 '꽃가족'(이상신·국중록)이 드라마로 재탄생한다.

'조선왕조실톡'은 조선시대에도 스마트폰이 있었다는 가정에서 출발한 코믹 사극. 시즌1이 왕 중심의 이야기를 다뤘다면 시즌2에서는 배우들이 다양한 배역으로 변신해 백성의 이야기를 들려준다.

개성 넘치는 감초 배우 황석정과 권혁수, 손진영, 조윤호. 박진주, 신주환 등이 출연한다.

특히 화제 속에 종영한 tvN '응답하라 1988'을 패러디해 황석정의 '남편 찾기'가 진행돼 눈길을 끈다.

'조선왕조실톡'의 연출을 맡은 김예린 PD는 26일 오후 서울 여의도 IFC CGV에서 열린 '툰드라쇼2' 제작발표회에서 "'응팔'의 팬이자 열렬한 시청자 입장에서 패러디를 몇 장면 했다. 제 바람대로 남편 찾기를 했다"고 말해 기대를 모았다.

'꽃가족'은 '얼굴에서 후광이 비치는' 꽃미모 가족 네 사람의 평범한 듯 비범한 일상을 들여다보는 내용이다.

너무나도 아름다운 외모 때문에 벌과 나비까지 꼬이는 '병맛' 설정으로 인기를 끈 웹툰이 어떤 드라마로 재탄생할지 관심을 끈다.

'방부제 외모'를 자랑하는 김원준이 아빠인 독고동백을, 정시아가 18세 소녀 감성의 꽃주부 계나리 역을 맡았다. 장도윤·김보라가 극과 극의 외모를 가진 쌍둥이 남매 독고모란·독고억새를 연기한다.

김원준은 이날 제작발표회에서 "감독님과 원작 캐릭터를 어떻게 살릴지 고민을 많이 했다"며 "이 작품이 끝나면 극중 이름인 '동백'으로 불리고 싶다"는 각오를 전했다.

연출을 맡은 김재훈 PD는 "원작의 독특하고 화려한 B급 병맛 코드를 담기 위해 노력했다"며 "싱크로율을 맞춰서 보는 재미도 쏠쏠할 거 같다"고 자신했다.

한편, MBC에브리원 '툰드라쇼2’는 28일 오후 11시에 첫 방송된다.

Copyrights ⓒ KSTARS<저작권자 © KStar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종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