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담 앙트완' 성준, 뇌섹부터 허당까지 매력 '3단 콤보'

KSTARS 기사입력 2016.01.27 02:44 PM
[사진]JTBC 제공
[사진]JTBC 제공

‘마담 앙트완’성준이 완전체 매력남 최수현을 완벽 소화해내며 대세 로코남다운 활약을 펼치고 있다.

JTBC 금토드라마 ‘마담 앙트완’ 성준이 시크한 뇌섹남에서 로맨틱한 멜로남, 인간미 넘치는 허당미까지 반전에 반전을 거듭하는 3단 콤보 매력으로 안방극장을 뜨겁게 달구고 있다.

극중 성준은 할리우드 스타들 사이에서 ‘소울닥터(Soul Doctor)’라 불리며 자타공인 최고의 실력자라는 명성을 얻은 심리학자 최수현 역을 맡았다. 세심한 관찰력과 뛰어난 통찰력, 빠르고 정확한 판단력까지 두루 갖춘 실력파답게 편안하고 다정하게, 때론 매섭고 냉정하게 극과 극을 오가는 고난도 스킬을 발휘해 상대의 속내를 털어놓게 만든다.

이렇듯 빈틈을 허용치 않는 완벽남의 면모를 보이다가도 한예슬을 상대할 때면 부드러운 눈빛과 달콤한 미소를 장착한 로맨틱 멜로남으로 180도 변신해 여심을 홀리고 있다.

지난 방송 성준은 마리(이선빈)와의 상담에 자신이 없어 불안해하는 한예슬을 향해 “불안해하지 말아요”라고 다독이며 손을 꼭 잡는 다정한 스킨십으로 그녀를 위안시키며 여심을 심쿵하게 만든 것이다.

성준 매력의 백미는 의외의 허당끼다. 성준은 늘 날카롭게 상대를 분석하고 냉철함을 유지하지만, 촉이 남다른 한예슬에게 자꾸만 마음을 들키고 냉정함을 잃는 등 허당끼 가득한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내고 있다. 냉철함 뒤 숨겨진 성준의 인간미 넘치는 허당끼는 신의 한 수로 작용하며 그의 매력을 배가시키고 있다.

성준은 카리스마를 지닌 심리학자이면서 멜로 영화 주인공 같은 달달함, 유머러스한 인간미까지 반전의 반전을 가진 다채로운 매력의 최수현 캐릭터를 제 옷 입은 듯 완벽하게 소화해냈다.

성준은 한예슬과의 케미 넘치는 코믹 멜로 연기로 안방극장에 달콤한 설렘을 전하는 동시에, 아픔과 고민, 상처를 갖고 심리센터를 찾는 내담자들을 치유하는 과정을 통해 숨겨진 자신의 아픔을 마주하고 성장해 나가는 모습을 세밀한 감정연기로 그려내며 깊은 공감과 따뜻한 감동까지 선사할 예정이다.

한편, ‘마담 앙트완’은 매주 금, 토 오후 8시 30분 JTBC를 통해 방송된다.

Copyrights ⓒ KSTARS<저작권자 © KStar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종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