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효진, 또 한번의 도전 '싱글라이더'…"이병헌 아내+엄마+악기 연주"

KSTARS 기사입력 2017.01.29 11:44 PM
[사진]워너브러더스 코리아
[사진]워너브러더스 코리아

배우 공효진이 영화 '싱글라이더'에서 색다른 매력을 선보일 예정이라 눈길을 끌었다.

공효진은 '싱글라이더'에서 이병헌의 아내 수진 역할로 등장한다. 재훈(이병헌) 부인이자 새로운 꿈을 향해 찾아가는 인물이다.

그동안 영화 '미씽: 사라진 여자', '질투의 화신' 등 다수의 작품에서 강렬한 캐릭터를 소화해온 데 이어 이번에도 도전에 나섰다. 그는 엄마 연기부터 바이올린 연주, 영어 연기까지 소화했다.

공효진은 "수진이라는 캐릭터는 그 동안 맡았던 역할들과 많이 다르다"며 "평범한 듯 평범하지 않은 흥미로운 캐릭터라 더 특별히 매력이 있었던 것 같다"고 전했다.

이주영 감독은 "수진은 전형적인 한 아이의 엄마이자 아내처럼 보여지다가 어느 순간 이 여자의 깊은 생각과 속마음을 관객들에게 전달하게 되는 역할"이라며 "공효진은 이러한 복합적인 면을 지닌 캐릭터의 감정들을 잘 표현해주었다"고 극찬을 보냈다.

처음으로 함께 호흡을 맞춘 이병헌 역시 "한 번쯤 같은 작품에서 호흡을 맞춰보고 싶었던 배우"라며 "기대했던 것만큼 너무나 훌륭한 감정들과 연기를 보여준 것 같다"고 얘기했다.

'싱글라이더'는 증권회사 지점장으로서 안정된 삶을 살아가던 한 가장이 부실 채권사건 이후 가족을 찾아 호주로 사라지면서 충격적인 진실이 밝혀지는 이야기를 그린다. 다음달 22일 개봉 예정이다.

Copyrights ⓒ KSTARS<저작권자 © KStar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종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