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시언 "현빈, 돈 없어 장례식장 못 가는 내게 봉투 줬다"

KSTARS 기사입력 2017.03.12 08:56 PM
[사진]MBC '섹션TV' 방송화면 캡처
[사진]MBC '섹션TV' 방송화면 캡처

배우 이시언이 현빈의 미담을 알려 눈길을 모았다.

12일 오후 방송된 MBC 연예정보 프로그램 '섹션TV 연예통신'에는 이시언이 출연했다

이날 이시언은 "가끔 드라마 'W(더블유)'에 출연할 때 사람들 못 알아볼까 수봉이 안경 쓰고 나간 적 있다"고 말했다.

이시언은 2009년 영화 '친구, 우리들의 친구'로 데뷔했다. 이시언은 "당시 4000대 1의 경쟁률을 뚫고 오디션에서 발탁됐다"며 "당시 감독님의 저의 노력을 예쁘게 봐주셨다"고 밝혔다.

이시언은 첫 작품에 "시간 불문 새벽에 현빈에게 전화해서 대사를 맞춰보자고 제안한 적 있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

이시언은 현빈에 대한 미담을 전하기도 했다. 이시언은 "제가 돈이 없어서 장례식장에 못 들어가고 있었는데, 현빈이 저에게 봉투를 줬다"며 "그 때 너무 고마웠고 나중에 만나면 돌려줄게"라고 영상편지를 보내 시선을 모았다.

Copyrights ⓒ KSTARS<저작권자 © KStar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종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