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동건-조윤희 결혼했다…"예식 준비 중 2세 소식도"

KSTARS 기사입력 2017.05.04 02:01 PM
[사진]KBS 제공
[사진]KBS 제공

KBS 2TV '월계수 양복점 신사들'로 인연을 맺은 배우 이동건(37)과 조윤희(35)가 실제 부부가 됐다.

두 배우의 소속사는 2일 "이미 서류상으로 법적 부부가 된 상태"라며 "또 두 사람이 결혼을 준비하는 과정에서 새 생명이 찾아왔다"고 밝혔다.

이동건은 소속사를 통해 "감사하고 설레는 마음으로 2세를 기다리고 있다"며 "여러분의 격려와 축복을 받고 싶다. 앞으로 더 좋은 배우, 바람직한 가장의 모습을 보여드리겠다"는 내용의 소감을 전했다.

조윤희도 이날 자신이 진행하는 KBS 쿨FM(89.1㎒) '조윤희의 볼륨을 높여요'에서 "모든 것이 억지로 짜 맞추지 않았어도 타이밍이 다 맞았다"며 "유난히 빛나는 샛별처럼 밝게 긍정적으로 잘살겠다"고 말했다.

예식은 이동건이 출연하는 KBS 2TV 새 드라마 '7일의 왕비'를 마치고 나서 치를 예정이다.

이동건과 조윤희는 '월계수 양복점 신사들' 종영 후인 지난 2월 교제 사실을 인정했다.

이동건은 1998년 가수로 연예계에 데뷔, 드라마 '광끼'로 연기에 입문했으며 '파리의 연인' '스마일 어게인' '슈퍼대디 열' 등에 출연했다.

조윤희는 2002년 시트콤 '오렌지'로 데뷔, '스포트 라이트' '넝쿨째 굴러온 당신' '나인: 아홉번의 시간여행' '피리 부는 사나이' 등으로 인기를 얻었다.

Copyrights ⓒ KSTARS<저작권자 © KStar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종합